호주 부동산 폭탄돌리기 지났다?

House Market – Debt Bomb sets to explode

아시는 분들은 아시지만 연일 폭등해서 몇년만에 몇배씩 오르던 호주부동산 시장의 버블이 마침내 꺼지고 있습니다 물론 이미 여러사람들이 경고해왔고 그 징조가 보였는데 일례로 퍼스는 2012년 광산붐 붕괴이후 계속 내리막길이였습니다. 주로 외국인 투자가 많았던 멜번 시드니가 근 10% 가까이 폭락했는데 사실 퍼스를 볼때 몇년안에 반토막도 나지 않을까 하는 우려도 있습니다. 문제는 모두가 바라던 연착륙이 아니라 경착륙이라 호주 경제에 큰 부담으로 작용거라는 사실이 명확하고 아직은 견고한 실업율이나 저금리 기조에 기대긴 하지만 트럼프정권의 경제정책 무능함에 흔들리는 세계 경제기조에서 금리와 실업률상승이 이미 기정 사실이 되었습니다. 더우기 호주가정의 모기지 (즉 주택 담보 대출)율은 세계 최고인 상황에서 빛더미에 앉는 가정들이 속출할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그동안 건설붐으로 지어진 신주택단지나 아파트가 이도시 저도시 할것 없이 공급과잉으로 매수자를 못찾고 있습니다 그나마 겉보이기엔 조용한 브리즈번도 공급과잉에 시달리고 있고 10-20% discount 하는 집들이 암암리에 즐비합니다. 시내에 곳곳에 지어지는 아파트들이 내년이나 후년에 시장에 나올것 같은데 이들도 엄청난 부담이 될것은 불보듯 뻔합니다. 이미 거래 사이트에 있는 가격대로 주고 사면 바보라고 하는 이야기를 듣고 있습니다. 수치상 마이너스 몇퍼센트네 하지만 실거래가나 상황은 이미 패닉상태에 들어 온걸로 보입니다. 사실 내년이나 내후년에 반값 집들이 나와도 구매자가 얼마나 늘지도 모르겠습니다 사면 떨어지는 시장에서 장기간  마이너스이면 현금이자가 오히려 더 매력적으로 보이기 때문이고 그만한 자금력을 가진 가정들이 늘것 같지도 않아 보입니다. 네거티브 기어링이라는 장치도 오름장에서나 이득이 되지 폭락장에선 세금 혜택이상으로 물려야 하는 상황이라 그리 효과도 없어 보입니다. 

호주도 어쩔수 없이 금리 인상을 해야 하는 상황이고 중국 자본도 빠져 나가는 상황이라 집값이 문제가 아니라 경제 전반에 어두운 그림자가 들여져 보입니다 아무래도 대비를 해야하는 시기 인것 같습니다. 미국이 2008 년에 겪은 주식폭락과 주택시장 붕괴가 오지 않기만을 바랄뿐입니다.  아마 내년 중반쯤이면 제가 왜 주택시장만이 문제가 아니라는지 와닿으실지 모르겠습니다. 이번 연말이 폭풍전야의 고요함 같은 느낌은 저만은 아닐겁니다.     

4 Replies to “호주 부동산 폭탄돌리기 지났다?”

  1. “호주 부동산이 연일 폭등해서 몇년만에 몇배씩 올랐다” 고 이글에 쓰여있는데, 언제 어느지역이 얼마에
    구입해서, 몇년후에 얼마에 팔렸나요??

    “몇년 만에 몇배씩 올랐다” 는 부동산은 본적이 없어서요. 회답 기다리겠읍니다.

    1. 사람마다 상황이 다르지만 근거 없이 언급한 것은 아닙니다. 2012년 이후에 시장에 들어가신분들중 시드니나 멜번에 사시던분들은 2017년 정점기준으로 2배도 안올랐다고 할수 있고 브리즈번이나 다윈에 사시는 분들은 전혀 라고 할수 있습니다. 퍼스는 아마 10년 전보다 반값도 안된다고 할수 있습니다 전 2007년에 시드니의 주택 시장을 보았고 많은 지인들이 아직도 시드니 지역에 살고 있습니다. 유닛이냐 단독 주택이냐에 따라 가격변동에 차이가 있다고 들었습니다만, 얼마전 뉴스에서 Penrith 지역에 단독을 100만불 넘게 준 사람이 값을 내려도 안팔린다고 하더군요. 제가 살때가 10년도 넘어서 모르지만 그당시라면 30만불도 안됬을 겁니다. 2016년인가 Auburn에 새로 이민오신분이 80만불정도에 townhouse를 매입했다고 했습니다 그값에 어번은 제가 20만불이라도 안간다고 할겁니다 Blacktown 의 600m2 주택이 100만불 넘었다고 들었을때 가격이 미쳤구나 했지요. 동네에 대한 편견을 제외 하더라도 이동네들이 어떤곳인지 시드니에 오래 사신분들은 아십니다. 아마 지금은 많이들 달라져서 좋은 환경이 되서 그런 값들을 유지하는 것이라 볼수도 있습니다. 멜번도 제가 살아 봐서 아는 지인들이 몇몇 지역에 주택을 80만불이상 주고 2-3년전에 샀다고 들었을때 거길 그값에 왜 ? 라고 했고 70만불하던 동네가 5년만에 150만불 간다는 이야기를 듣고 기절초풍한적도 있습니다.

      이글은 부동산 가격이 하락장이라는 기정사실을 옮겨 쓰기 위한것이 아닙니다 얼마전에 사상최대의 가겨부채를 우려하는 60minute 인가 4corners 인가에서 프로그램을 본적이 있는데 제가 알던것 보다 심각해 보이더군요. 년30만명의 이민자가 들어온다는 낙관론자들도 있어서 그런지 모르지만 Brexit 나 중국과의 무역 갈등이 세계경제에 미치는 양상이 호주도 안전지대가 아니라는 사실을 너무 부동산붐이 다 해결할거다라는 신념에 무시되는 것 같았습니다. 요지는 혹시 이글을 읽으시는 분들중에 이런 상황이 우려 되시는 분들은 모기지로 집을 구매한것은 내집이 아니라 은행의 집을 내가 랜트하고 산다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증시에 10년전 비슷한 금액을 투자 했으면 주택 투자한것 이상의 수익율을 올리수 있었다고 합니다 즉 주택이든 유가증권이든 유동성에 의한 자산 증가이기에 유동성 붕괴도 고려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혹 투자로 2-3 번째 주택구입을 고려하거나 과도한 빛으로 투자를 고려한다면 좀더 많은 정보에 귀를 기울여야 할때 아닌가 생각이 듭니다
      그럼 답글이 됬길 바랍니다

      1. 답이 안되었네요. 횡설수설 하지말고, 얼마에몇년도에 사서, 몇년후에 몇배가 올랐는지 정확한 자료를 제시하세요. 그런근거도없이 몇년에 몇배씩 올랐다고 하는것은 허위사실 유포, 사기 에요.

        1. 여긴 Quora 나 Reddit 이 아닙니다. 단 위의 궁금한 점들은 그냥 시드니에서 20-30년 정도 사신분들에게 물어 보시면 될일입니다 아님 뉴스를 보시던가 만약 귀하가 호주에 거주 하고 계시는 분이라면 말이지요. 결국 Anonymous 님은그많은 부동산 전문가나 집을 사고판 주변의 많은 사람들이 다 거짓말 하고 다닌다는 이야길 하시는 겁니다. 이곳은 IT 전문가를 위한 사이트지 무명으로 악풀이나 다시는 분들을 위한 사이트가 아닙니다. 본인이 모르는 사실이라고 틀리다고 하기보단 간단히 구글이나 지인들에게 물어봐도 알일입니다 그리고 본글의 요지를 잘못 파악 하고 계시는 것 같습니다.

          이정도 까진 사이트의 주인으로 미덕을 보인겁니다.

          부동산 사이트에서 최근 5년간의 가격정보만 보여주는 report를 보고 아니라고 한다면 이내용은 귀하를 위한 글이 아닙니다

답글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